top of page
sub_top.png

Newscast

강진 튀르키예 위해 긴급구호팀 구성

진도 7.8 강진에 심각한 피해

실제 도움 위한 긴급구호 사역

▲구조 작업이 이어지고 있는 지진 피해 지역 샨르 울파. ⓒ인터콥


지난 2월 6일 새벽 4시 17분 7.8 규모 강진으로 튀르키예 남동부 및 시리아에 대규모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


튀르키예는 100년 만의 강진으로 사상자는 시시각각 늘어나고 있다. 지진 5일째인 2월 10일 기준 튀르키예에서 약 1만 8,342명, 시리아에서 약 3,377명의 목숨을 잃었다고 전했다. 두 나라를 합친 총 사망자 수는 2만 1,500명 이상이며, 건물 잔해에 깔려 있는 사람들을 살리기 위한 구조 작업이 필사적으로 진행되고 있다.

인터콥선교회는 추위와 공포에 떨고 있는 생존자들의 실제적 필요를 채우기 위해, 다른 NGO 단체들과 함께 튀르키예에 의료팀 및 구호팀을 보내 봉사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봉사단은 의사, 간호사로 구성된 의료인 팀과 구호활동이 가능한 자들이 모인 구호팀, 그리고 현지 언어에 능통한 자들로 구성된다.




コメント


bottom of page